애 둘맘, ㅋ 

 뭔가 살아있는 것을 증명하고 싶은 욕심들이 많은 사람. 

 그냥 엄마 역할만 충실히 해도 괜찮은데, 

 엄마 역할은 역할이고, 내가 그 전에 살아왔던 방향, 목적들을 잃지 않고 싶어서 발버둥 치고 있는 것 같다. 

 

 #1. 자격증 공부 

 사회조사분석사 . 

 예전부터 관심이 있었는데, 아이 키우면서 짬나는대로 한 번 공부해보려고 . 

 지난 주는 아기가 장염 때문에 일주일간 어린이집을 안가니 시간이 전혀 안나서 일도 못봤고, 

 월욜은 월요병 덕분에 쉬고, 어제 조금 강의 듣고 오늘 조금 강의 듣고 ㅎ 

 강의만 유투브로 틀어두고 대충대충 듣고 있음. 

 8월 초에 시험이 있는데, 47강 중에 12강 들음. 

 책을 보면서 꼼꼼히 공부해야하는데, 지금은 그냥 강의만 대강대강 듣고 있어서 ... 

 그래도 대충 아는 내용들이 많아서 듣고 있는데, 뒷 부분은 모르는 내용이 많아 조금 걱정 ㅠ 

 한 번 가볍게 도전하고 내년에 따는 걸 목표로 해야지 ㅋ 

 내년 초에 필기, 실기 까지 합격하려면 .. 이번에 필기 시범삼아 본다고 하더라도, 실기도 대충 공부를 해둬야 할 것 같기도 한데ㅋㅋ 

 원래는 방통대 재입학을 신청할까 고민했다가 

 임용을 할 것이 아니면, 유아교사 자격증은 큰 의미가 없다고 판단. 

 유아교육 현장에 갈거라면, 차라리 발도르프 지향하는 곳에서 제대로 배우고 실습하고 싶은데 

 유치원은 별로 없는 듯 하고... 아무튼, 그게 잘 맞으면 방통대도 할 의향이 있음 ㅎ 

 공부하고 성장하는 것 .. 나한테 큰 의미있는 일.  

 엄마로만 지내는건, 나에게 어려운 일인가보다 . 

 그래서 빌린 '엄마로만 살지 않겠습니다' 이 책은 많이 읽지 않았는데.. 

 사실 계속 고민이다. 

 '엄마로만 살지 않겠습니다'는 이 시대의 신여성들(?)에게 통하는 말인데, 하나님의 관점에서도 옳을까?

 

 

 

 #2. 미스 친구와 통화 

 그래 결혼. 

 결혼 후, 아이 낳고 나서의 삶은 정말 차원이 다르다. 

 결혼하지 말라고 말하면서도, 결혼해도 괜찮다고 얘기하고 

 나도 모르겠다 ㅋ 

 2016년 10월로 돌아간다면, 난 결혼을 했을까 안했을까. 

 결혼을 무지무지 하고 싶어했으니까, 했을수도 ㅋㅋㅋ 

 이 남자랑 살면 이런 결과라는 것을 알았더라면 했을까 안했을까. 

 지금 이 상황이라면, 했을 것 같다.

그 때 결혼하지 않았더라면, 내 생활을 누리고 있었을까?

 하나님께서 주신 배우자라 확신했기에, 그 이후의 전쟁도 잘 감당하고 .. 여기까지 왔다는 생각.

 2019년 초반에 있었던 우리 가정의 시험도 크긴 컸지만, 정말 살면 살수록 너무 확실해지는 하나님의 계획.

 그러하기에... 지금 너무 감사할 수 있다.

 

 #3. 하고 싶은 것 많은 욕심쟁이 엄마.

 내 시간, 내 자유 ..

 그렇게 노래를 부르고 있어도 막상 내 시간이 생기면 제대로 사용할 줄 모르는 바보 엄마.

 호아를 데리고 엄마가 선교기도회에 가시면서 9시 30분까지 내 자유시간인데 ..

 뭘 할지 ..

 하고 싶은 것 1 . 자격증 공부   2. 빌려온 책 읽기(엄마로만 살지 않겠습니다)  3. '자유놀이의 시작' 읽고, 리뷰, 요점정리 하기

 자격증 공부 .. 정말 하고 싶기도 하고 해야하긴 하지만...

 빌려온 책은 다음주 화요일 반납이고, 자유놀이 시작은 다다음주 화요일에 반납할 예정이니

 우선 빌려온 책 부터 후다닥 읽어봐야겠 ㅋㅋㅋㅋㅋㅋㅋㅋㅋ

 

혼자 생각하고 정리하고 하는데 ..

 글을 쓰지 않거나 말을 하지 않으면 왜 정리가 잘 안되는지 ㅠ

 그래서 예전에도 공부할 때, 항상 블로그에 일기를 먼저 쓰고 공부를 시작했다지 ㅋㅋㅋㅋ

 

 #4 . 신의진 교수의 괜찮은 유투브 강의 발견 . 그러나...

  https://youtu.be/QUik8pJBFBk

 

논리적이고 근거도 분명하고, 

 뇌과학에 근거해서 발달적 특성까지 고려한 완벽한 강의다 싶었는데 .. 

 신의진 교수가 새누리당(현 자유한국당) 의원이었다니 ㅋㅋㅋㅋㅋ 

 최근에도 황교안과 육아파티를 ... ㅜ_ㅜ 

선입견 갖지 말아야지 싶지만, 그래도 ........ 

 관점도 괜찮고 말씀도 잘하시는데, 왜 거기에 계시지? ;;;;;;;;;

 

 

 

Posted by 기분좋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