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말, 2016년 겨울에 본 공연 포스팅을 지금에서야^^;;

 

사진 정리하다가 발견했는데,

기억 속에 오래 오래 담아두고 싶어서 이미 막을 내린 공연이지만 포스팅을 합니다.

 

 

혜화 동숭 아트센터 동숭홀에서 봤고요,

동숭아트센터 처음 가봤는데 소극장과 다른 느낌에

무대도 크고 스케일이 좀 있는 듯 했어요.

 

길거리 지나가다가 연극 센터에서 추천해주는 연극 중 폭풍 검색해서 봤는데,

아이들과 보기도 좋고 정말 작품성에 연기력에 모든 것 하나 다 너무 좋았어요!!

 

 대학로에 오랜만에 뜬 규모있는 가족극,

스타 캐스팅 없이 저예산으로 짜여진 공연이었지만,

내용 면에서도 구성에서도, 또 간간히 등장하는 여러 쇼 같은 것도 너무 좋았어요!

 

특히 클라운 자체가 보여주는 몸짓과 재주들은 정말 기가막혔다!

 

극단 벼랑끝날다는 클라운 전문 극단이라고 하는데,

클라운(CLOWN)은 서커스 시작 전에 무대에 등장해 재치있는 말이나 몸짓으로 관객을 웃기며 분위기 띄우는 사람을 말한다.

마임, 마술 등 클라운이 펼치는 재주도 덤으로 볼 수 있었던게 참 즐거웠다.

 

 

 

 

 

 

 

 

이 작품은 주인공 미미가 클라운 타운 너머 세상에 관심을 갖고 호기심을 가지며 바깥 세상으로 탈출하는 이야기.

마을촌장 빠빠의 반대에도 무릅쓰고 결국 탈출해서 더 큰 무대를 만나지만,

그들이 행복하지 않게 되는...

 

 

라이브 악기 연주, 아름다운 음악, 마술

참 좋은 공연이었다 ^^

 

 

 

빨간 코 하나씩을 선물로 줘서 셀카 한 장을 남기고,

 

 

포토 타임에서도 당연히 사진 한 장 !!

 

 

혹, 다른 곳에서 이 공연을 한다면 또 보고 싶은 공연이었습니다.

 

Posted by 기분좋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

<